강아지드라이룸

강아지드라이룸

 

겨울철 반려견 위생관리에 고민인 보호자들에게 강아지드라이룸 눈길을 끌고 있다.

강아지드라이룸 바깥 외출 뒤 들어온 강아지의 몸에 묻은 미세지는 물론 추운 날씨 후 덜덜 떠는 강아지를 빠르고 구석구석 뽀송뽀송 말려줄 수 있어서다.

 

지난 6월 출시된 반려동물 브랜드 넬로의 첫 제품 펫드라이룸은 반려동물 행동 전문가부터 수의사까지 전문가 집단의 자문을 받아 개발한 제품으로 미세먼지가 급상승하는 요즘 반려동물을 위한 제품이다.

 

이 제품의 기능은 에어샤워와 드라이 기능 이렇게 크게 2가지가 있다.

 

에어샤워 기능은 산책 후 털에 묻어있는 미세먼지부터 각종 오염물질까지 깨끗한 바람으로 샤워시켜주는 기능이다.

 

 

반려동물의 털에 묻어있는 일반 먼지부터 죽은 털, 미세먼지까지 말끔하게 해결해준다.

 

 

드라이 기능은 넬로의 기술력을 살려 만든 트윈팬을 통해 강력한 바람이 360도로 나와 관절이나 배 같은 말리기 힘든 곳까지 꼼꼼하게 말려준다.

 

일반적으로 드라이 하는데 60분 이상 걸리는 타사 제품들과 달리 넬로는 드라이 시간을 30분 이내로 단축하며 반려동물이 받을 수 있는 스트레스까지 최소화했다.

 

 

넬로는 또 견종별 최적화된 기능 정보도 제공한다.

 

넬로 관계자는 넬로의 올바른 사용을 통해 보다 많은 반려동물들의 샤워에 대한 스트레스와 견주, 집사들의 수고로움을 덜어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반려동물을 키우는 인구 1000만 시대를 맞아 쿠쿠의 라이프스타일 펫 브랜드 ‘넬로’의 ‘펫 에어샤워 앤 드라이룸’ 판매를 시작한다고 24일 밝혔다.

 

이 제품은 ‘트윈 팬’을 적용해 목욕한 반려동물의 털을 30분 내로 건조할 수 있으며 산책 후 털에 붙은 미세먼지와 오염물질을 털어내는 에워샤워 기능으로 반려동물의 청결과 건강까지 챙길 수 있다.

 

반려동물을 가족처럼 여기는 사람들이 늘면서 가전양판점에서도 펫 가전을 판매하는 것이 자연스러운 변화가 됐다.

 

펫 가전 브랜드와 제품의 취급을 확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반려동물을 위한 입고 말리는 드라이기, 펫드라이룸 ‘견조기’가 반려인 들에게 큰 호응을 얻으며 SNS를 통한 입소문을 통해 완판 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견조기’는 반려동물의 입장에서 스트레스를 최소화하고 견주와 정서적 교감을 통해 목욕을 한다.

 

쉽고 안전하게 털을 말릴 수 있는 국내 최초 입고 말리는 펫드라이어로 반려동물의 마음을 잘 아는 반려동물 애호가와 동물병원 유경근 원장의 자문을 받아 개발한 제품이다.

 

견조기는 웨어러블 펫드라이어로 국내 최초 특허 인증을 받았으며, 수 많은 테스트를 통해 안전성까지 검증 받은 제품이다.

기존 반려동물의 털을 말리는 ‘펫드라이룸’은 가격적인 부담감과 함께 드라이룸 청소, 살균 등의 관리적인 측면에서 번거로움이 많았다.

 

건조한 바람으로 인한 안구 건조와 답답함으로 반려동물이 스트레스를 받는 단점이 있었다.

반면 ‘견조기’는 합리적인 가격대와 기존 펫드라이룸 사용시 발생되는 문제점을 개선히였다.

 

실제 견주와 반려 동물간 교감을 통해 반려 견에게 안정감을 주면서 목욕 후 편하고 안전하게 말릴 수 있어 기존 강아지, 펫 드라이룸 제품과는 다른 가성비 높은 신개념 강아지 드라이룸 제품으로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홈페이지바로가기